반응형

반려견의 예방접종의 종류와 주의사항은?

 

안녕하세요. 오늘은 반려견을 키우면서 중요한 예방접종은 무엇이 있으며, 주의사항은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보통 예전에 TV에서 보면 주인에게 버림을 받은 반려견들이 제때에 예방접종 등을 하지 않아 심장사상충 등 질병에 걸린 것을 본 적이 있습니다.  정말로 안타까운데요..

 

 

 

그런데, 이런 질문을 하실수 있습니다. 꼭 돈이 들어가는 예방접종을 해야 되나요?

 

반려견 또는 반려동물들은 사람과 마찬가지로 예방접종을 소홀히 하면 각종 바이러스 및 병균들로부터 안전할 수가 없습니다. 더군다나 사람의 경우는 손과 발등을 씻을 수 있고 또한 깨끗한 음식을 먹을 수 있는데, 대부분의 반려동물들은 스스로 깨끗하게 씻을 수도 없어서 위생상으로 바이러스들에 의하여 자유로울 수가 없는 것 같습니다.  예방접종은 약간의 투자로 많은 고생 및 많은 비용의 지출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 광견병 예방접종

 

광견병은 인수공통 질환으로 사람에게 전염이 될수 있는 질환입니다. 가축 전염병 예방법 제20조 2항에 따르면 개와 고양이 모두 광견병 예방접종은 의무적으로 해야 된다고 되어 있습니다. 

 

 

종합예방접종(DHPPL)

 

홍역, 간염, 파보 바이러스성 장염, 파라인푸루엔자,렙토스피라증의 항체를 만들기 위한 접종입니다. 파보 및 홍역의 경우에는 전염 역이 상당히 높아 어린 반려견들에게는 치명적이기 때문에 반드시 권장기간 및 횟수를 지켜서 접종을 해야 됩니다. (반려견의 경우 생후 6~8주에 시작하여 2~3주 간격으로 5회 접종, 이후 1년마다 추가접종)

 

 

켄넬코프(전염성 기관지염)

 

반려견에게는 기침과 가래와 같은 호흡기의 증상을 나타냅니다. 치사율은 높지는 않지만, 폐렴으로 이어질수 있기 때문에 예방접종을 해줘야 됩니다. (접종은 생후 6~8주에 시작해 2~3주 간격으로 2회접종, 이후 1년마다 추가접종을 합니다)

 

 

코로나 장염 백신

 

코로나바이러스 장염을 예방을 하기 위한 백신입니다. 코로나 장염의 경우 반려견에게 설사와 구토를 발생을 시키고 탈수 등의 2차 감염 또한 발생을 시키게 됩니다. (생후 6~8주에 시작해 2~3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며, 이후에는 1년마다 추가적으로 접종을 해야 됩니다.)

 

 

 

 

★ 반려견 예방접종시 주의 사항은? ★

 

 

반려견의 컨디션이 좋을때 예방접종을 시행을 하는 것이 제일 좋으며, 접종 시에는 반드시 수의사와 충분한 상담을 한 후 접종을 시행을 합니다. 

 

예방접종 후에는 2~3일 동안 목욕을 시키거나 반려견에게 스트레스를 주지 않습니다. 

 

예방접종을 할시에 그동안 못했던 예방접종을 한꺼번에 할경우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 수 있습니다. 수의사와 충분히 상의 후에 예방접종을 시행해야 됩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